방송연예
뷰티
생활문화
> 뉴스 > 라이프
       메일보내기   오류신고   프린트
'숭의초등학교'교장 폭력사태에 "교육청 안 무섭다. 진짜 무서운 건 이사장님"
2017년 06월 19일 () 21:03:27 이수지 기자 greendaily_life@etnews.co.kr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사진=숭의초등학교 홈페이지

숭의초등학교가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면서 누리꾼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앞서 배우 윤손하의 아들이 '학교 폭력 사건'에 연루된 가운데 숭의초등학교 '박재현' 교장의 대응이
누리꾼들의 공분을 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박재현 교장은 "우리도 변호사를 써서 빈틈없이 대응하려고 노력하고 있다"며 우리를 징계하는 건 교육청이 아니다. 우리를 징계할 수 있는 사람은 법인 이사장님이다"고 말했다. 이어 "교육청은 하나도 안 무서워요"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학교 측은 공식입장을 정리되는대로 밝히겠다고 전한 바 있다.

한편, 숭의초등학교는 과거 정용진 회장이 딸의 운동회에 참석하기 위해 해당 학교를 찾음으로서 정재계 재벌들의 자제가 다니는 학교로 이름난 바 있다. 재계 뿐 아니라 가수 지드래곤, 배우 이정재 또한 해당 학교 출신 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트위터 네이버 구글 페이스북 디그 딜리셔스 MSN라이브
메일보내기 오류신고 프린트
2012 전자신문 & et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체기사의견(0)  
이름 비밀번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가장 많이본 기사
통계서비스 영문 뉴스 통번역서비스 컨텐츠구매 PDF 뉴스레터신청 u-tv etview 모바일서비스
전자신문사
그린데일리
Copyright © Electronic Times Internet. All Right Reserved. 청소년보호책임자 주문정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