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EM, 한국환경공단-새마을중앙회와 환경보전 협약 체결

제공:해양환경공단
<제공:해양환경공단>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박승기)은 한국환경공단(KECO 이사장 장준영), 새마을운동중앙회(KSC 회장 정성헌)와 환경보전 분야 상생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비대면으로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민간 주도 바다 가꾸기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이쓴 해양환경공단과 생명살림국민운동 실천을 추진하고 있는 새마을 운동중앙회, 자원순환 및 폐기물 관리를 추진하고 있는 한국환경공단 등 3개 기관이 협력해 폐기물 저감 등 친환경사회 구축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이번 협약에 따라 3개 기관은 생명살림운동(새마을운동중앙회)의 교육과 실천 확산, 자원순환 및 폐기물 처리(한국환경공단) 업무 지원, 바다가꾸기 프로젝트(해양환경공단) 업무 지원, 협력분야 정책·기술에 대한 지원 등 원활한 업무 추진을 위해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박승기 KOEM 이사장은 “환경보전 관련 업무를 적극 추진중인 기관들과 협약을 체결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하며, 이번 협약을 통해 해양쓰레기 저감 및 재활용에 대한 대국민 인식이 확산되고, 민간 주도 바다가꾸기 프로젝트가 적극 활성화 돼 해양미세플라스틱 저감 등 해양환경보전에 크게 기여하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구교현 기자 kyo@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