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산림과학원, 첨단 목재 과학 기술 설명회 개최

목재산업박람회 홈페이지(제공:국립산림과학원)
<목재산업박람회 홈페이지(제공:국립산림과학원)>

산림청 국립산림과학원(원장 전범권)은 18일부터 21일까지 4일간 목재 이용기술 분야의 ‘연구성과 현장 설명회’를 ‘2020 대한민국 목재산업박람회’가 열리는 서울 코엑스 1층 B홀에서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설명회는 목재 이용에 관한 최신 정보 제공과 국립산림과학원이 개발한 다양한 목재 이용기술을 소개하고 이를 관련 업계에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친환경 목재를 활용한 건축 및 유지보수 기술과 미세 목재를 이용한 미래 원료 개발 기술에 관한 정보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다.
 
또한 목재건축물의 유지를 위한 흰개미 방제법과 화재와 유해가스로부터 국민의 안전을 보호할 수 있는 친환경 목섬유 단열재 제조 및 난연제 등 국립산림과학원의 특허기술을 활용한 제품들을 선보인다.
 
이외에도 미세 목재를 활용한 리튬황 종이 전지, 화석연료 대체 친환경연료와 같은 미래 산업 적용 기술과 국내 항료식물로부터 추출한 유용 식물 정유를 소개하고 체험하는 코너도 운영할 계획이다.
 
이성숙 국립산림과학원 목재이용연구부장은 “국립산림과학원에서 개발한 목재 관련 기술들이 목재의 이용 가치를 높이고, 관련 산업 분야에서도 활발하게 활용되기를 바라며, 이를 통해 우리 생활에 목재가 널리 사용되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구교현 기자 kyo@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