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친구에게 소개하는 국내 여행코스

외친소 나만의 여행 공모전 포스터
<외친소 나만의 여행 공모전 포스터>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와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는 한국여행을 원하는 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외친소(외국인 친구에게 소개하는) 나만의 여행 공모전’을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동영상과 여행 코스 제안 부문으로 나눠어 있다. 선정작은 코로나19 회복 이후 개별관광객 대상 홍보 및 맞춤형 코스 개발에 이용할 예정이다.
 
공모전은 만 15세 이상의 내국인과 주한 외국인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방법은 동영상 부문은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3분 이내의 여행 동영상(‘19년 이후 촬영 영상에 한함)을 올린 후 공모전 공식 블로그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여행 코스 부문(일반인 부문, 체험상품 운영업체 부문)은 당일 또는 1박 국내여행 코스를 소개하고, 동선이 포함된 네이버 지도 링크 등을 제출하면 된다.

접수기한은 영상부문은 오는 10월14일, 코스부문은 21일부터 10월21일까지다.

관광공사와 문체부는 영상 및 코스의 독창성, 완성도, 활용가능성 등을 내‧외부 전문가들의 평가를 거쳐 최종 105개(영상부문 70개, 코스부문 35개)을 선정한다.
 
부문별로 각 2개씩 총 4개의 최우수상작에 대해서는 공사 사장 표창과 함께 상금(영상부문 500만원, 코스부문 200만원)을 수여한다. 이 밖에 우수상 12개, 장려상 29개, 입선 60개에 대해서 표창과 상금을 준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공모전 공식 네이버 블로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제상원 관광공사 해외디지털마케팅팀장은 “이번 콘텐츠는 개별여행 목적지로서의 매력도 제고에 기여함과 동시에, 비대면 시대 맞춤형 마케팅으로 안전한 관광지 홍보와 안전여행 문화 정착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구교현 기자 kyo@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