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보령 독산마을 '자연생태 우수마을'로 뽑혀

충남 보령 독산마을 '자연생태 우수마을'로 뽑혀

금강유역환경청은 충남 보령 독산마을이 자연생태우수마을로 지정됐다고 14일 밝혔다.

자연생태우수마을은 현재 전국에 11개 마을이 지정됐으며, 독산마을은 소황사구 생태‧경관보전지역 및 해양경관보호구역 인근에 위치한 마을로써 자연경관이 우수하고 조개·맛살 체험학습장, 전통문화체험장, 독산해수욕장 녹지대 조성, 독살 체험 문화행사 등 마을주민 전체가 자연생태계 보전에 기여한 점을 높게 평가받아 지정됐다.

독산마을은 앞으로 명품 가로수길, 공공 하수처리시설, 영농폐기물 공동집하장 등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한 방안도 마련했다.

박하준 청장은 ”이번 자연생태우수마을 지정을 계기로 마을과 주변 소황사구, 독산해수욕장 등의 생태환경이 더욱 잘 보전되기를 바라며, 금강유역환경청에서도 이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금강청은 15일 충남 보령 독산마을에서 우수마을 지정서 전달 및 현판수여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길윤웅 기자 (dodori@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