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개발공사·흥국생명배구단, 투명 페트병 재활용 캠페인 펼쳐

제주도개발공사가 흥국생명배구단과 함께 투명 페트병 재활용을 위한 캠페인을 펼친다(사진 : 뉴스1).
<제주도개발공사가 흥국생명배구단과 함께 투명 페트병 재활용을 위한 캠페인을 펼친다(사진 : 뉴스1).>

제주도개발공사는 제주삼다수와 흥국생명 배구단 핑크스파이더스가 투명 페트병 재활용을 위한 환경캠페인을 벌인다고 21일 밝혔다.

환경부 후원으로 진행하는 이번 캠페인은  V-리그 여자배구 4라운드 두번째 경기인 21일부터 시즌 종료인 3월 15일까지 핑크스파이더스 홈경기장인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한다. 관람객들과 함께 투명 페트병을 따로 분리해 모아 새로운 자원으로 재탄생하는 과정의 메시지를 전달한다.

캠페인 참여 방법은 체육관에 설치된 스마트 수거기에 '오늘의 분리수거' 애플리케이션을 내려받아 인증 받은 후 폐페트병을 넣어주면 된다. 참여한 팬들에게는 폐페트병을 재활용해 만든 업사이클링 여행용 파우치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제주개발공사는 "앞으로도 재활용에 대한 소비자들의 동참을 유도하기 위해 다양한 친환경 캠페인을 벌이겠다"고 밝혔다.

길윤웅 기자 (dodori@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