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미세먼지 불법배출' 감시할 시민참여감시단 구성...5월말까지 중점 감시 활동

서울시 미세먼지정보센터에서 알려주는 미세먼지 정보
<서울시 미세먼지정보센터에서 알려주는 미세먼지 정보>

'미세먼지 걱정 없는 서울'을 만들기 위해 미세먼지 불법배출을 상시감시할 50명의 시민참여감시단이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서울시는 13일 오후 2시 서울시청 서소문별관 후생동 대강당에서 '미세먼지 불법배출 시민참여감시단'의 본격적인 활동을 알리는 발대식을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발대식 선서 후 시민참여감시단은 감시단의 역할과 임무, 감시요령 등 직무관련 기초소양 교육을 받은 후 각 구별 배치 후 상시감시 활동을 펼친다.

또한, 이날 발대식에는 수도권과 서울지역 배출오염원 관리에 대해 긴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있는 수도권대기환경청 정복영 청장이 참석해 시민참여감시단에게 격려의 말을 전할 계획이다.

미세먼지 불법배출 시민참여감시단은 미세먼지 고농도가 빈번히 발생하는 5월까지 중점 운영되며, 서울시 25개 자치구로 배치되어 대기오염물질 배출업소와 건설공사장 등 주변에 집중 투입돼 각종 불법행위에 대한 감시활동을 하게 된다.

길윤웅 기자 (dodori@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