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자원공사, 국민과 함께 일자리 발굴한다...아이디어톤 대회 개최

한국수자원공사가 28일부터 다음 달 18일까지 국민 시각으로 새로운 일자리를 발굴하기 위한 '일자리 아이디어톤 대회' 참가자를 공모한다.

한국수자원공사 일자리 아이디어톤 대회 포스터. [자료:한국수자원공사]
<한국수자원공사 일자리 아이디어톤 대회 포스터. [자료:한국수자원공사]>

아이디어톤은 아이디어와 마라톤의 합성어로, 참가자가 팀을 이뤄 일정한 시간 내에 아이디어나 사업 유형 등을 도출해 발표하는 경진대회 방식으로 진행된다. 대회 주제는 '한국수자원공사 업무 및 역할과 연계한 일자리 창출 관련 사업 아이디어'다.

깨끗하고 안전한 물 공급을 위한 일자리, 청년과 취약계층을 위한 일자리 등 수자원공사 본업과 공공기관의 사회적 가치 실현과 관련한 새로운 일자리에 대한 아이디어를 제시하면 된다.

19세 이상 국민이면 누구나 참가 가능하며, 2명 이상 5명 이내로 팀을 구성해 수자원공사 홈페이지에 접수하면 된다.

수자원공사는 각 팀이 제출한 아이디어 제안서의 사업성과 실현 가능성, 혁신성 등을 평가해 상위 10개 팀에는 12월 예정인 '일자리 아이디어톤 대회' 참가 자격을 부여한다.

본선 진출 팀에는 전문성과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수자원공사 직원이 멘토로 참여하며, 외부 전문가를 포함한 심사단의 최종 평가를 거쳐 시상과 상금을 수여할 계획이다. 선정된 우수작 중 사업성이 높거나 실현 가능한 제안은 수자원공사 사업과 연계해 시범운영할 계획이다.

함봉균기자 hbkone@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