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태양광 발전사업 사기관련 고발 ‘신고센터’ 개소

산업부, 태양광 발전사업 사기관련 고발 ‘신고센터’ 개소

정부가 이달 중 태양광 발전사업 관련 사기 행위를 고발할 수 있는 신고센터를 개소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0일 한국에너지공단 서울지역 본부에서 '태양광사업 관련 유관기관 간담회'를 갖고 태양광 사업 투자사기 대응책을 집중 논의했다고 밝혔다.

간담회는 정확한 태양광사업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해 건전한 태양광사업 시장 환경이 조성되도록 지원하기 위한 자리로 한국에너지공단, 한국전력공사, 한국소비자원, 신재생에너지협회, 태양광산업협회 등이 참석했다.

산업부는 태양광사업 허위·과장·사칭광고 대응을 위해 이달 중 에너지공단 콜센터에 사업자 피해 신고 전문 상담요원을 배치해 피해 의심 내용과 피해 발생 시 대처방안을 집중적으로 상담할 수 있도록 했다.

콜센터 외에 허위·과장·사칭광고 의심사례를 신고할 수 있는 홈페이지도 연다. 도용·사칭이 확인된 사업자에 대해선 경고문 발송과 고발 조치를 강화하고, 이들 사업자에 대해선 정부 신재생에너지 보급사업 참여도 제한한다.

산업부는 "누구나 손쉽게 명칭 도용 및 정부사업 사칭 의심사례를 신고할 수 있는 신고센터를 6월 내 마련하고, 관계기관별로 불법적인 행위를 근절할 수 있는 자체적인 조치방안도 조속히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정진홍 기자 (jjh@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