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미세먼지 걱정없는 숲 속 놀이터 ‘H 아이숲’ 선봬

사진=현대건설 제공
<사진=현대건설 제공>

현대건설은 미세먼지가 많은 날에도 아이들이 안심하고 뛰어놀 수 있는 실내놀이터인 'H 아이숲'을 선보인다고 21일 밝혔다.

현대건설은 지난해부터 H클린현관(현관), H월(거실), H세컨리빙(주방) 등 'H 시리즈'를 통해 새로운 주거공간을 제시하고 있다. 올해는 아파트 내부에서 단지 전체로 확대한다.

현대건설은 숲을 떠올리게 하는 디자인에 편백나무를 적용했다. 또 청정한 실내공기를 유지하는 공기청정시설(산소발생기, 피톤치드 분사기 등)을 마련해 쾌적함을 더했다.

'H 아이숲'은 실내공간이지만 아이들이 나무타기, 언덕 구르기, 돌틈사이 숨박꼭질 등 다양한 놀이가 가능하게 디자인됐다. 통나무·버섯 등을 모티브로 미끄럼틀·그네 도 만들었다.

현대건설은 힐스테이트 단지별로 특화된 커뮤니티 시설을 설계하면서 특색있는 놀이터 설계를 인정받아 우수디자인상 등 2010년 이후 12차례 국내외 디자인 어워드를 수상하기도 했다.

'H 아이숲'은 현대건설 상징색인 노란색·녹색을 '새싹이 자라 녹음이 되는' 모티브로 발전시켰다. 올해 하반기 분양예정인 힐스테이트와 디에이치의 커뮤니티 각 공간에 확대‧적용된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숲과 같은 환경을 단지 내에 구현하기 위한 많은 고민이 담겨있다"며 "입주민들이 편리하게 생활하도록 현대건설 만의 특별한 커뮤니티도 준비 중"이라고 말했다.

정진홍 기자 (jjh@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