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에너지 비즈니스 플랫폼' 혁신 인정받아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한국전력은 '제32회 CIO 100 어워드' 수상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8일 밝혔다.

CIO 100 어워드는 정보기술(IT) 분야에서 혁신 성과가 탁월한 기업·기관을 선정해 시상한다. 수상자는 글로벌 리서치 기관인 IDG가 50여명 외부 전문위원 1차 심사, 전문가 2차 검증을 거쳐 최종 선정한다. 이번 시상식은 8월 21일에 열릴 예정이다.

한전은 에너지 비즈니스 플랫폼(EN:TER)을 구축한 성과를 인정받아 수상했다. 디지털변환 핵심기술인 빅데이터·인공지능(AI)을 활용해 고객에게 새로운 에너지 관련 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이다. 스타트업을 포함한 사업자를 비롯해 연수소·대학 등 에너지 관련 비즈니스 거래를 지원한다.

또 에너지 분야 서비스 사업자와 수요자간 거래를 중개하는 '비즈니스 오픈마켓'과 생활속에서 에너지 관련 정보를 얻을 수 있는 '정보제공 포털 기능'을 담고 있다.

한전 관계자는 “디지털 변환이라는 새로운 에너지 패러다임에 부응해 플랫폼 기반 사업을 추진할 것”이라며 “에너지 및 데이터 분야 시장 활성화를 위해 앞장설 예정”이라고 말했다.

최재필기자 jpchoi@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