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발전설비 현장 안전점검

권오철 한국동서발전 기술본부장(가운데)이 현장 설비를 확인했다
<권오철 한국동서발전 기술본부장(가운데)이 현장 설비를 확인했다>

한국동서발전(대표 박일준)은 이달 초 연휴기간 전 사업소에서 발전설비 현장 안전점검을 실시했다고 7일 밝혔다.

경영진이 전국 사업장을 순차적으로 방문해 발전설비 운영 현황을 점검하고 사내 직원과 협력사 직원 애로사항을 들었다.

동서발전은 화재 등 각종 재난안전사고 예방을 통한 안정적인 전력공급을 위해 '설 연휴 대비 안전관리 강화 계획'을 수립 운영 중이다.

동서발전은 △신속한 상황보고 체계 수립 △유관기관과의 협력체계 구축 △비상대응 상황실 운영 △사업소 취약시설 자체 안전점검 △화재예방 점검 등 만일 사고에 대비한 신속한 복구체계를 뼈대로 한 안전관리 강화 계획을 수립했다.

이경민 산업정책(세종)전문 기자 kmlee@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