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 해피선샤인 캠페인으로 올해 37개 기관 태양광 설치 완료

한화그룹은 2018년도 '해피선샤인 캠페인'을 통한 나눔 활동을 완료했다고 17일 밝혔다.

한화그룹 관계자와 지역 주민이 해피선샤인 캠페인으로 설치한 태양광 발전설비 앞에서 기념촬영했다. [자료:한화그룹]
<한화그룹 관계자와 지역 주민이 해피선샤인 캠페인으로 설치한 태양광 발전설비 앞에서 기념촬영했다. [자료:한화그룹]>

해피선샤인 캠페인은 그룹 주력사업인 태양광을 통해 지역사회 발전과 녹색성장에 기여하고자 기획한 대표 친환경 사회공헌활동 프로그램이다.

사회복지시설을 비롯한 취약계층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무료 설치한다. 올해는 9월부터 설치를 시작해 이달 초까지 전국 37개 기관에 252㎾ 용량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를 완료했다.

한화그룹이 2011년부터 8년간 지원한 태양광 발전설비는 총 1779㎾ 규모다. 이는 매년 1230톤의 이산화탄소 배출량 감소효과와 20년생 소나무 37만여 그루의 식수효과, 약 530만㎞(지구 115바퀴) 휘발유 차량 운행 감소 효과에 해당한다.

한화그룹 관계자가 해피선샤인 캠페인으로 설치한 태양광 발전설비를 점검했다. [자료:한화그룹]
<한화그룹 관계자가 해피선샤인 캠페인으로 설치한 태양광 발전설비를 점검했다. [자료:한화그룹]>

함봉균 산업정책부(세종) 기자 hbkone@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