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서울시와 함께 친환경 희망 에너지 나눈다

LG화학이 서울시와 친환경 에너지 사업을 통한 사회공헌활동을 시작한다.

LG화학은 6일 서울 성동구 중랑물재생센터에서 희망 그린 발전소 준공을 축하하는 기념행사를 진행했다. 준공식에는 김태호 에너지나눔과평화(왼쪽부터) , 박준성 LG화학 대외협력담당 상무,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박진수 LG화학 부회장, 김정욱 녹색성장위원회 공동위원장, 배광환 서울특별시 물순환안전국장
<LG화학은 6일 서울 성동구 중랑물재생센터에서 희망 그린 발전소 준공을 축하하는 기념행사를 진행했다. 준공식에는 김태호 에너지나눔과평화(왼쪽부터) , 박준성 LG화학 대외협력담당 상무,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박진수 LG화학 부회장, 김정욱 녹색성장위원회 공동위원장, 배광환 서울특별시 물순환안전국장>

LG화학은 6일 서울 성동구 중랑물재생센터에서 서울시, 사단법인 '에너지나눔과평화'와 함께 민간 지원 공익형 태양광 발전소 '희망 그린 발전소' 준공식을 개최했다.

희망 그린 발전소는 622㎾ 규모로 약 200가구(4인 가족기준)가 하루에 사용할 수 있는 친환경 전력을 생산한다. 발전소 운영으로 연간 약 370톤의 탄소배출량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20년산 소나무 13만 그루 이상을 심은 효과와 동일하다.

20년간 태양광 전력 판매를 통해 조성될 12억4000만원(연 6200만원)의 발전 수익은 취약계층과 저소득층 청소년 2000여 명을 지원하는 복지 기금으로 사용된다. 수익의 50%는 희망 그린 발전소 인근 지역에 먼저 배분되고, 나머지는 서울 전역을 대상으로 기부될 방침이다.

6일 서울 성동구 중랑물재생센터에서 열린 희망 그린 발전소 준공 기념행사에서 발전소 탄생을 의미하는 희망싹 틔우기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자료:LG화학]
<6일 서울 성동구 중랑물재생센터에서 열린 희망 그린 발전소 준공 기념행사에서 발전소 탄생을 의미하는 희망싹 틔우기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자료:LG화학]>

희망 그린 발전소 설립과 운영을 위해 LG화학은 태양광 자재와 설치비 등 사업비를 지원하며, 서울시는 중랑물재생센터 내 1만3884㎡의 부지 제공과 태양광 발전사업 승인 및 각종 인·허가 지원을 맡는다. 에너지나눔과평화는 발전소 시공과 향후 20년간 발전소 운영을 담당한다.

LG화학은 오는 11월부터 희망 그린 발전소 인근 성동구와 동대문구 내 아동·청소년복지시설 에너지 비용 절감을 위해 단열재 설치와 창호 교체 등을 지원하는 '그린리모델링' 사업도 실시할 계획이다.

박진수 LG화학 부회장은 “희망 그린 발전소 사업은 민관이 함께 나서 어려운 이웃을 지속적으로 후원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며 “환경을 지키면서 이웃 사랑도 실천할 수 있는 LG화학만의 차별화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LG화학의 희망 그린 발전소. [자료:LG화학]
<LG화학의 희망 그린 발전소. [자료:LG화학]>

함봉균 산업정책부(세종) 기자 hbkone@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