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오일뱅크, 상장예비심사신청서 접수

하반기 기업공개(IPO)시장 최대어로 꼽히는 현대오일뱅크가 상장예비심사신청서를 제출했다.

현대오일뱅크, 상장예비심사신청서 접수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는 현대오일뱅크의 상장 예비심사 신청서를 접수했다고 11일 밝혔다. 상장 주관은 NH투자증권과 하나금융투자가 맡았다.

1964년 11월 설립된 현대오일뱅크는 현대중공업지주 외 1인이 지분의 91.37%를 보유하고 있다. 지난해 별도 재무제표 기준 매출액은 14조49억원, 당기순이익은 6866억원이었다.

증권업계에서는 이미 상장된 다른 정유업체를 감안할 때 현대오일뱅크 시가총액은 최대 10조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다만 최근 유가 변동성 확대에 정유화학업계 수익성이 축소된 점 때문에 현대오일뱅크가 공모가를 공격적으로 산정하지 않을 것이란 예상도 나온다.

함봉균 산업정책부(세종) 기자 hbkone@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