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쓰오일, 마포 본사 인근에 직장 어린이집 개원

에쓰오일이 서울 마포 본사 인근에 직장어린이집 '햇살가득 어린이집'을 개원했다고 13일 밝혔다.

에쓰오일의 햇살가득 어린이집. [자료:에쓰오일]
<에쓰오일의 햇살가득 어린이집. [자료:에쓰오일]>

서울시 마포구 새창로 6가길(도화동)에 건물면적 826.8㎡ 규모 4층으로 건립된 에쓰오일 어린이집은 만1~5세까지의 유아를 최대 75명까지 수용할 계획이다. 에쓰오일은 어린이집 개원을 통해 임직원 자녀를 대상으로 우수한 보육서비스를 제공해 육아 부담을 덜어줄 예정이다.

매주 평일 아침 8시부터 저녁 8시까지 12시간 연중무휴로 어린이집을 운영해 어린 자녀를 둔 직원들이 이른 아침이나 늦은 저녁에도 안심하고 직장생활에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알 감디 CEO는 “임직원들이 편안한 마음으로 직장생활과 가정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에쓰오일 햇살가득 어린이집을 개원했다”고 말했다.

일과 가정이 양립하는 행복한 일터를 만들기 위해 건립한 어린이집 개원식에는 오스만 알 감디 에쓰오일 CEO와 회사 임직원, 설계·운영업체 담당자, 학부모, 보육교사 등이 참석했다.

함봉균 산업정책부(세종) 기자 hbkone@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