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유, 이미지 타격 어떡하나? "건실한 이미지였는데" 팬들 우려

온유, 이미지 타격 어떡하나? "건실한 이미지였는데" 팬들 우려

그룹 샤이니의 멤버 온유가 성추행 혐의에서 벗어난 가운데, 온유의 이미지 타격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제기되고 있다.

앞서 채널A의 단독 보도에 따르면 온유는 12일 오전 7시 20분경 서울 강남의 한 유명 클럽에서 여성의 신체 일부를 만진 혐의로 112에 신고돼 불구속 입건됐다.

온유와 피해 여성, 목격자는 이날 오전 9시부터 5시간에 걸쳐 경찰 조사를 받고 귀가했다.

경찰 측이 혐의를 입증한 뒤 다음 주 검찰에 사건을 송치할 것이라고 밝힌 가운데, 온유의 소속사 SM 엔터테인먼트 측은 피해 여성이 고소 취하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에 따르면 피해 여성은 취중에 일어날 수 있는 해프닝임을 인지하고 온유의 어떠한 처벌도 원하지 않는다는 고소 취하서를 제출했다.

온유가 성추행 혐의에서 벗어나면서 팬들은 그의 이미지 타격을 우려하고 있다.

평소 온유는 건실한 이미지로 큰 사랑을 받아왔기 때문이다.

한편 현재 온유가 촬영 중인 JTBC '청춘시대2' 측은 이번 사건과 관련해 "상황을 파악 중"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최효정 기자 greendaily_life@etnews.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