켑코에너지솔루션, 현대일렉과 ESS 설치 계약

켑코에너지솔루션, 현대일렉과 ESS 설치 계약

KEPCO(한전)에너지솔루션과 현대중공업, 현대일렉트릭은 13일 경기도 성남 현대일렉트릭 회의실에서 현대중공업 울산공장 에너지저장장치(ESS) 설치사업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에 설치되는 ESS는 산업용설비 단위용량으로 세계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5㎿h급이다. 정부가 올 연말까지 추진목표로 하고 있는 27㎿h의 5분의 1에 해당하는 용량이다. 1만5000명이 하루 동안 사용 가능한 에너지를 저장할 수 있는 용량이다.

KEPCO에너지솔루션은 PCS제조사를 비롯해 공사설계, 시공분야에 4개 지역 중소기업을 참여시켰다. 후속으로 이어지는 LED조명 교체사업 및 히트펌프 설치사업에도 13개 지역 중소기업을 참여시킬 예정이다. 울산지역 중소기업과 상생협력으로 일자리창출 뿐만 아니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총 사업비 220억원 중 KEPCO에너지솔루션은 사업비 100억원을 투자해 10월까지 현대중공업 울산 공장에 ESS 5㎿h와 PCS 24㎿를 설치한다.

현대중공업은 이 사업으로 연간 평균 에너지사용량의 약 15%에 해당하는 150억원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

최인규 KEPCO에너지솔루션 사장은 "에너지효율 향상을 통해 정부의 청정·스마트 에너지정책에 부응하고 에너지신산업을 이끄는 선도자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송혜영 기자 hybrid@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