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해효, 남다른 사랑꾼 남편 "결혼한지 10년 지나도 아내에게 '색시야~♥'"

권해효, 남다른 사랑꾼 남편 "결혼한지 10년 지나도 아내에게 '색시야~♥'"

배우 권해효가 사랑꾼으로 드러났다.
그는 오래전 SBS '김승현 정은아의 좋은 아침'에서 아내 조윤희 씨에 대한 각별한 사랑을 과시했다.
당시 권해효는 대학시절 아내를 만나 20년 가까이를 같이 살아왔지만 한 번도 기념일을 빼먹은 적 없는 자상한 남편으로 주목을 받았다.
특히 두 사람은 인터뷰 도중에도 손을 꼭 잡는가 하면 아내를 '색시'라고 불려 주위의 부러움을 샀다.

최현우 기자 greendaily_life@etnews.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