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모잠비크에 태양광 발전소 준공

효성은 모잠비크 북부 니아사주 전력고립 지역 마바고·무엠베·메쿨라 3곳에 1.3㎿ 규모의 독립형 태양광발전소를 준공했다고 21일 밝혔다.

태양광발전소는 지난해 3월 효성이 모잠비크 신재생에너지청(FUNAE)으로부터 수주한 것으로 아프리카 최대 규모다. 태양광발전소 건설로 이 3개 지역 4000여가구 주민을 비롯해 인근 관공서, 학교, 병원에 안정적인 전력 공급이 가능해졌다.

특히 효성은 이번 태양광 발전소에 20㎿h급 에너지저장장치(ESS)도 함께 공급한다. 낮 시간 동안 태양광발전으로 생산된 전력을 저장했다가 밤 또는 우기 등 태양광 발전이 어려운 시기에도 전기를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아프리카 내 이 같은 독립형 발전소 수요가 늘고 있어 효성의 추가 수주도 기대된다.

백흥건 효성 전력PU장(부사장)은 "태양광발전소 준공으로 아프리카 시장에서 효성의 태양광발전소 EPC 수행력을 다시 한번 검증 받았다"며 "수요 증대를 고려해 효성의 태양광발전소 구축 경험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아프리카뿐 아니라 글로벌시장으로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태준기자 gaius@greendaily.co.kr

위방향 화살표